고심도 수직밀폐형 지열시스템 딥코일® 300 산업통상자원부 혁신제품 지정
고심도 수직밀폐형 지열시스템 딥코일® 300 산업통상자원부 혁신제품 지정
  • 김해금
  • 승인 2022.07.12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 지엔지테크놀러지-산업통상자원부 혁신제품 지정

[환경공업신문=김해금 기자] 2022년 7월 6일 – 지열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인 ㈜지앤지테크놀러지(대표  조희남)가 고심도 수직밀폐형 지중열교환기인 ‘딥코일300’ 기술에 대해 산업통상자원부의 2022년도 혁신제품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는 지열 지중열교환기의 열교환코일관에 하중부가재 설치와 누출센서를 부설한 고심도 수직밀폐형 지열시스템 시공기술로, 지난 4월 건설신기술로 지정된 데 이어 혁신제품으로도 지정되면서 혁신성과 공공성을 인정받게 되었다.
  이번 혁신제품 지정의 유효 기간은 오는 2025년 6월28일까지 3년이다.

 혁신제품 ‘딥코일 300’, 설치심도를 최대 2배까지 증대하여 열교환 용량 향상

혁신제품으로 지정된 ‘딥코일 300’은 지열관 외부에 하중부가재를 설치하여 설치심도를 250m~300m까지 확대하고, 지열 열교환코일관의 가닥 수량을 2관식에서 4관식으로 증대하여 전열면적을 대폭 향상시킨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이로 인해 기존 150m~220m 범위로 시공되던 기존기술의 열교환 용량이 2.5~3.5 RT(1 RT는 3,024 Kcal/h의 열량을 말함)에서 열교환 용량이 6 RT 이상으로 증대되어, 동일한 열용량의 지열시스템 시공 시 ▲ 천공수량 감소, ▲ 천공수량 감소로 인한 지열 시설부지 면적 감소, ▲ 공사기간 단축과 시공비 절감, ▲ 탄소배출량 감축 등의 사회적·경제적 가치를 동시에 얻을 수 있게 되었다.

누출센서 설치로 제품 차별화, 유지관리 편의성 향상

또한 그동안 지중설비로 시공되는 수직밀폐형 지열시스템의 구조적 형태로 인해 그대로 받아들일 수밖에 없었던 유지관리의 불편함이 ‘누출센서’와 ‘스마트태그’의 설치로 인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기존 시스템은 시공이 완료된 후, 복토 등을 통해 시설물이 덮여 지열공의 위치나 상태, 수평배관의 규격 등의 확인이 불가능하였으나, 이번 혁신제품은 ‘누출센서’와 ‘스마트태그’를 적용하여 땅속에 매설된 지열관의 누출여부를 실시간으로 점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시스템을 통해 지열공 및 배관의 위치나 규격, 설치연도 등의 상세정보를 정확히 파악할 수 있도록 하여 유지관리 편의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킨 장점을 제공한다.

지열 시공 현장 내 온실가스 59 % 감축 효과

특히 이번 혁신제품의 주목되는 특징은 시공 현장에서의 온실가스감축 효과가 탁월하다는데 있다. 현장 내 지열공 천공수량의 감소로 인해 굴착장비의 가동시간이 1/2로 감소되고, 천공과정에서 발생되는 굴착 슬라임의 이동 반출을 위해 운용되는 덤프트럭의 운행 수량 역시 1/2까지 감소됨으로써 총 유류사용 감소로 인한 현장 내 탄소배출량이 59 %에 달하는 것으로 중소기업진흥공단 챌린지프로그램을 통해 산정된 바 있다. 이 결과는100 RT 규모의 지열시스템 공사를 진행할 시, ‘딥코일 300’ 기술로 시공할 경우 소나무 약 500그루를 심는 효과를 얻을 수 있음을 보여준다.

‘딥코일300’ 고심도 수직밀폐형 지열시스템이 조달청 혁신제품으로 지정된 데 대하여 ㈜지앤지테크놀러지 조희남 대표는 “고심도 수직밀폐형 지중열교환기 지열시스템인 딥코일300이 건설신기술에 이어 혁신제품으로 선정된 데에 좋은 평가를 해주셔서 감사드린다. 딥코일300은 현장은 물론이고 건축물 유지관리에 ESG 경영을 위해서는 필연적으로 적용할 수밖에 없는 제품과 기술이라 할 수 있다. 지열설치 현장에서 온실가스감축이 59 %까지 가능할 수 있는 유일한 지열시스템이기도 하면서 지열공 굴착수량을 획기적으로 감축하여 지질지반 환경을 보전하는데도 일조하고 있다. 국가 탄소배출중립을 위해 제품과 기술의 보급확대에 더욱 전념해 가도록 하겠다” 며 소감을 밝혔다.

혁신제품은 조달사업법 시행령 제33조 제1항 제3호에 따라 혁신성·공공성이 인정된 제품을 의미하며 조달정책심의회 심의를 거쳐 정부 혁신제품으로 지정한다.

지앤지테크놀러지에 대하여
지앤지테크놀러지는 지열에너지 시스템 기술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으로 지열에너지 시스템 기반이 되는 중요한 기술들을 개발, 시공하고 있다. 지앤지테크놀러지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www.pgu.co.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36-50 동일빌딩 409호
  • 대표전화 : 02-436-8000, 491-5253
  • 팩스 : 02-496-5588, 432-8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광재
  • 명칭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envinews)
  • 제호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 등록번호 : 서울 다 06504
  • 등록일 : 1989-01-24
  • 발행·편집인 : 이광재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vi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