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대산ㆍ당진지역 5-18 자발적 협약’ 체결
|환경부|‘대산ㆍ당진지역 5-18 자발적 협약’ 체결
  • 관리자
  • 승인 2006.12.18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간 9,550억원 투자… 지역대기오염물질 배출량 18% 줄인다.

지난 8일 이치범 환경부장관은 이완구 충청남도지사, 10개 기업 대표와 당진군 “문예의전당”에서 대산·당진지역 10개 기업체 대표와 대기오염물질을 대폭 저감하는 『대산·당진지역 5-18 자발적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협약으로 대산·당진지역 10개 기업에서 5년간 9,550억원을 투자해 공정개선, 방지시설 개선 등을 통해 지역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의 18%(49천톤)를 줄이게 된다.
대산·당진지역 협약은 광양만권 및 울산지역에 이은 3번째 협약으로 석유화학단지의 자율적 대기환경 개선체계 구축을 위해 현대오일뱅크(주), (주)롯데 대산유화, (주)엘지화학 대산공장, (주)씨텍, 삼성토탈(주), 현대제철(주) 당진공장, 서광하이테크, 한국동서발전(주) 당진화력본부, 한국중부발전(주) 보령화력본부, 한국서부발전(주) 태안화력본부 10개 기업이 참여한다.
이들 기업은 대산·당진지역 474개 대기배출사업장의 2%에 불과하지만,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은 지역 배출량(271천톤)의 44%(119천톤)를 차지하여, 협약이행시 지역 대기질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들 10개 기업은 지역의 대기오염저감을 위하여 청정연료로 연료교체, 공정 개선, 저NOx버너 설치, 배연탈황 등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 및 교체 등 총 9,55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이번 자발적 협약의 실효성 확보를 위해 학계·시민단체가 포함된 “자발적협약 평가위원회”를 구성하여 연차별 이행상황을 점검·평가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우선, 대기배출원 조사자료(SODAC : Source Data Collection) 및 사업장 굴뚝에 부착된 CleanSYS(TMS : Tele-Monitoring System)의 실시간 오염물질 배출자료를 근거로 매년 평가하고, 협약이행 3년, 5년차에는 사업장의 이행실적보고서와 충청남도의 자발적 협약 운영결과보고서를 평가위원회에서 점검·평가하여 협약내용이 철저히 이행되도록 관리할 계획이다.
아울러, 자발적 협약에 참여한 기업에 대해 지도점검 면제, 환경관리 및 환경개선에 대한 기술지원, 방지시설 설치자금 우선지원, 환경친화기업 지정시 우대 등 인센티브가 제공되며, 향후 총량규제 등 신규 정책 추진시 자발적 협약에서 저감한 오염물질량을 인정하여 참여기업에 불이익을 주지 않을 방침이다.
환경부는 지난 ’05.10.28 광양만권지역 15개 사업장, ’06.3.29 울산지역 23개 사업장과 자발적 협약을 체결한데 이어, 세 번째로 대산·당진지역 10개 사업장과 협약을 체결하여 우리나라 대규모 석유화학산업단지 사업장의 자발적인 대기환경관리체계를 구축했다.
또한, 내년부터는 업종별 자발적 협약을 추진할 계획으로, 이를 통하여 기업 스스로 지역 환경과 주민을 배려하는 선진적인 기업문화가 정착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36-50 동일빌딩 409호
  • 대표전화 : 02-436-8000, 491-5253
  • 팩스 : 02-496-5588, 432-8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광재
  • 명칭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envinews)
  • 제호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 등록번호 : 서울 다 06504
  • 등록일 : 1989-01-24
  • 발행·편집인 : 이광재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vi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