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자홍 LS회장, 중국사업 챙긴다
구자홍 LS회장, 중국사업 챙긴다
  • 관리자
  • 승인 2007.09.10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S산전 다롄(大連)공장에 LS 최고경영진 대거 방문, 임직원 격려
LS전선 자회사인 캐스코(CASCO) 다롄공장 건설현장도 방문

구자홍 회장을 비롯한 LS 최고경영진들이 올해 처음으로 중국 다롄(大連)에 있는 LS산전 현지법인과 건설 중에 있는 LS전선 자회사인 캐스코의 다롄공장을 방문, 중국사업 챙기기에 본격 나섰다.

9월 3일부터 5일까지 2박 3일 일정의 이번 중국법인 방문에는 구자홍 LS회장을 비롯 구자열 LS전선 부회장, 김정만 LS산전 부회장, 구자엽 가온전선 부회장, 구자용 E 1 사장 등 그룹 주력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참석했다. LS산전 다롄공장 생산라인을 둘러본 뒤 구자홍 회장은 중국시장은 물론 세계시장에서 인정받을 수 있는 제품을 통해 고객들을 감동시킬 것을 당부하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이어 LS 최고경영진은 LS전선, 삼양중기, 두산엔진 등 3개사가 공동 출자하여 설립한 주조 전문기업인 캐스코(CASCO)가 2,000만弗을 투입하여 건설하고 있는 다롄공장 건설현장을 방문했다. 캐스코 다롄공장은 올 연말 완공될 예정이다.
한편 LS그룹은 베이징, 상하이, 우시, 텐진(天津), 칭다오(靑島), 다롄 등에 10개 법인과 8개 지사를 두고 있으며, 이들 네트워크를 중국시장은 물론 세계시장 진출의 전초기지로 활용하고 있다.


envinews@dreamwiz.com
<저작권자(c)환경공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36-50 동일빌딩 409호
  • 대표전화 : 02-436-8000, 491-5253
  • 팩스 : 02-496-5588, 432-8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광재
  • 명칭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envinews)
  • 제호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 등록번호 : 서울 다 06504
  • 등록일 : 1989-01-24
  • 발행·편집인 : 이광재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vi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