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량제 봉투(미·중·일 환경용어)
종량제 봉투(미·중·일 환경용어)
  • 관리자
  • 승인 2007.11.26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종 쓰레기들을 구별 없이 모아 버리던 것을 지정된 규격의 쓰레기 봉투(종량제 봉투)를 제작하여 그 봉투에만 쓰레기를 담아서 버리도록 한 것이다. 재활용이 가능한 쓰레기는 규격 봉투에 담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쓰레기의 양을 줄이고 재활용률을 높이는 효과가 있다.
각종 쓰레기들을 구별 없이 모아 버리던 것을 지정된 규격의 쓰레기 봉투(종량제 봉투)를 제작하여 그 봉투에만 쓰레기를 담아서 버리도록 한 것이다. 재활용이 가능한 쓰레기는 규격 봉투에 담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쓰레기의 양을 줄이고 재활용률을 높이는 효과가 있다.

각종 쓰레기들을 구별 없이 모아 버리던 것을 지정된 규격의 쓰레기 봉투(종량제 봉투)를 제작하여 그 봉투에만 쓰레기를 담아서 버리도록 한 것이다. 재활용이 가능한 쓰레기는 규격 봉투에 담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쓰레기의 양을 줄이고 재활용률을 높이는 효과가 있다.

쓰레기 종량제 시행 후 분리수거가 자율적으로 이루어져 자원재활용이 더욱 활성화 된 점도 있지만 가정쓰레기를 지하철이나 공공시설의 쓰레기통에 몰래 버리는 얌체족도 등장했다.

미국 : Pay-as-you-throw bag (PAYT bag)

중국 : 从量制垃圾袋 (총량즈라지따이)

(从量制 cóngliàngzhì 종량제 / 垃圾lājī 쓰레기/ 袋 dài 봉투)

일본 : ゴミ袋(ぶくろ) - 고미부쿠로

<저작권자(c) 환경공업신문(envinews@dreamwiz.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제공 : 월간환경21
구독문의 : 02-491-5253


  •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36-50 동일빌딩 409호
  • 대표전화 : 02-436-8000, 491-5253
  • 팩스 : 02-496-5588, 432-8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광재
  • 명칭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envinews)
  • 제호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 등록번호 : 서울 다 06504
  • 등록일 : 1989-01-24
  • 발행·편집인 : 이광재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vi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