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 공무원들 우리나라 유해폐기물관리 벤치마킹한다
이라크 공무원들 우리나라 유해폐기물관리 벤치마킹한다
  • 관리자
  • 승인 2009.11.19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09.11.16(월)~11.26(목)까지 “유해폐기물 처리교육” 실시

◇ 이라크 환경분야 공무원 16명 참석

국립환경인력개발원(원장 이필재)은 ’09.11.16일(월)부터 26일(목)까지 이라크 환경분야 공무원을 대상으로 “이라크 유해폐기물 처리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라크 환경분야 공무원을 대상으로 한 이번 교육프로그램은 지난 ‘07년도 이라크 쿠르드 지방정부 환경공무원을 대상으로 한 “이라크 환경공무원 환경관리 리더십 프로그램”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하게 된다.
유해폐기물 교육프로그램은 전후(戰後) 이라크 유해폐기물의 안정적인 처리를 통해 안전한 식수 공급 및 국민보건에 기여할 수 있는 방향으로 프로그램이 운영되는데 우리나라의 ‘자원순환정책 및 현황’, ‘생활, 건설 및 유해폐기물 관리’, ‘유해폐기물 관리를 위한 국제적인 노력’ 등을 소개하고, 수도권매립지, 부천시 폐기물처리센타 및 클린코리아 등 8곳의 폐기물 처리시설 등을 방문하게 되어 우리나라의 환경정책과 관련기술에 대한 폭넓은 경험을 하게 된다.
이는 향후 이라크 폐기물 정책 수립 및 처리에 도움을 주게 되고, 이라크 재건과정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울산 현대자동차 및 포항 POSCO 등의 산업시찰을 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며, 경주 문화시찰과 국악공연 관람 등을 통하여 우리나라의 문화를 접하고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
국립환경인력개발원은 이번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이라크와 우리나라와의 환경협력을 강화하고, 나아가 환경산업 진출의 계기가 되어 경제협력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중동지역뿐만 아니라 아·태지역에 대한 국제환경 교육과정을 통해 국가차원의 국제환경교육 협력방안 논의 및 실질적인 환경협력 강화를 도모하여 우리나라 환경정책과 기술의 해외진출을 촉진하는 촉매제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환경공업신문/월간환경21

www.envinews.co.kr

구독 문의 및 신청: 02-491-5253


  •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36-50 동일빌딩 409호
  • 대표전화 : 02-436-8000, 491-5253
  • 팩스 : 02-496-5588, 432-8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광재
  • 명칭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envinews)
  • 제호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 등록번호 : 서울 다 06504
  • 등록일 : 1989-01-24
  • 발행·편집인 : 이광재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vi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