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수 염소 소독만 잘해도 노로바이러스 제거 가능
지하수 염소 소독만 잘해도 노로바이러스 제거 가능
  • 관리자
  • 승인 2010.03.02 2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는 국립환경과학원과 함께 지하수 중 노로바이러스로 인한 식중독사고 예방 등 먹는물 안전관리를 위해 지하수 중 노로바이러스 제거방법 연구결과 및 ‘09년도 노로바이러스 실태조사결과를 발표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소독되지 않은 지하수에서 노로바이러스를 제거하기 위해 다양한 제거방법을 연구한 결과 정수장에서 사용하는 소독제인 염소의 경우 잔류염소 0.2~0.5ppm 정도에서 뮤린노로바이러스가 99.99%(4 log) 제거되었고 유전물질도 평균 97.2% 제거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양전하를 띠고 있는 바이러스필터는 폴리오바이러스와 대장균을 모두 99.9%(3 log) 이상 제거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또한 뮤린노로바이러스와 폴리오바이러스에 자외선을 18.8 mJ/㎠과 112.5 mJ/㎠로 처리할 경우 유전물질은 검출되었으나, 바이러스는 각각 99.98%(3.7 log)와 99.99997%(6.5 log) 이상 제거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 사람노로바이러스는 세포배양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감염성 분석을 위해 세포배양이 가능하면서 사람노로바이러스와 형태가 유사한 뮤린노로바이러스와 폴리오바이러스로 대신하여 실험

국립환경과학원은 지하수 중 노로바이러스를 수돗물 정수처리기준(바이러스 제거율 99.99%, 4 log) 이상으로 안전하게 제거하고, 염소냄새를 최소화하여 거부감 없는 맛있는 먹는물을 만들기 위해서는 각각의 개별방법을 조합한 복합처리기술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복합처리기술이란 염소, 자외선, 바이러스필터, 오존, 활성탄 등 개별방법을 지하수 수질특성에 적합하도록 2개 이상 조합하는 처리방법을 말하며, ‘10년에 복합처리기술을 현장에 설치하여 적용성을 평가 한 후 소규모 수도시설이나 다중이용시설 등의 지하수에 대해 보급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우리나라와 미국의 수돗물 바이러스기준 : 정수처리기술기준(TT, Treatment Technique)에 따라 99.99%(4 log) 이상 제거하도록 규정

한편, 지하수중 노로바이러스 검출이 우려되는 지하수 이용시설을 중심으로 ‘09년도 지하수 원수 중 노로바이러스 실태조사(연 2회)결과, 전체 206개 조사시료 중 39개에서 유전자가 검출(18.9%)되어 ’08년 조사된 17.3%(600개중 104개 시료 검출)보다 다소 높게 검출되었다고 밝혔다.

※ ‘09년에 검출율이 증가한 요인은 검출 우려가 높은 지역을 위주로 조사함에 따른 것으로 판단

환경부는 노로바이러스 유전자가 지하수 원수에서 검출된 지점에 대해 해당 지자체 및 식품의약품안전청 등 유관기관에 통보하여 지하수 원수의 음용금지, 청소, 염소소독, 정수처리 등을 실시한 후에 사용토록 조치를 하는 한편, 상수도 보급 방안을 추진하도록 했다.

※ 유전자검출은 노로바이러스 존재 여부만을 확인할 수 있을 뿐 바이러스의 생존 및 직접적인 감염성 여부 확인은 어려움

이와 함께, 식약청 등 유관기관에서 실시한 지하수 원수 중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된 지점의 꼭지수 검사결과 노로바이러스 검출지점은 없으며, 현재까지 노로바이러스 유전자 검출지점에서 식중독 사례는 보고되지 않았다.

※ 지하수 원수 중 노로바이러스 검출 39개 지점중 38개의 꼭지수에서는 검출지점이 없으며, 1개소는 지하수 원수에 대해 재검사중

이에 따라, 환경부 및 국립환경과학원은 지하수 중 노로바이러스 관리를 강화하기 위하여 ‘12년까지 전국 6개 권역별로 노로바이러스 분석시스템을 구축하고 먹는물(지하수) 수질감시항목으로 설정(‘10.6)하는 한편 지하수 원수 중 노로바이러스 오염실태 모니터링 및 제거기술의 개발•보급을 지속해 나가도록 할 계획이며, 지하수 오염에 취약한 농촌지역 마을상수도 등 소규모 수도시설 개선사업으로 ‘14년까지 8,686억원을 투입하고 지하수 오염요인이 될 수 있는 농어촌지역 마을하수도의 정비를 위해 ’15년까지 2조 4천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분석시스템구축 : 수도권•경기권•강원권•충청권•낙동강권•영산강권(제주포함) 등 6개권역으로 구분하며, ‘10년에는 영산강 및 낙동강권역 등에 우선적으로 분석시스템 구축 예정

환경공업신문/월간환경21

www.envinews.co.kr

구독문의 및 신청: 02-491-5253



  •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36-50 동일빌딩 409호
  • 대표전화 : 02-436-8000, 491-5253
  • 팩스 : 02-496-5588, 432-8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광재
  • 명칭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envinews)
  • 제호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 등록번호 : 서울 다 06504
  • 등록일 : 1989-01-24
  • 발행·편집인 : 이광재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vi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