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설로 고립된 야생동물 먹잇감 헬기로 투하
폭설로 고립된 야생동물 먹잇감 헬기로 투하
  • 관리자
  • 승인 2011.02.19 0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지방해양경찰청은 100년만의 기록적인 폭설로 사람은 물론 야생동물도 수난을 겪고 있는 가운데 고립된 야생동물의 먹잇감을 헬기를 이용해 투하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청은 삼척시 야생동물보호협회의 협조요청에 따라 이날 오후 헬기를 이용, 동해안 산악지대에 보리와 옥수수, 감자, 고구마 등의 먹잇감 3t 가량을 야생동물이 다니는 길목을 중심으로 뿌렸다.

동해지방해양경찰청 관계자는 "고라니와 멧돼지, 너구리 등 야생동물이 폭설과 먹이 부족으로 인해 어느해보다 힘겨운 겨울을 보내고 있는데 야생동물보호에 도움이 될 수 있어 의미가 깊다"라고 말했다.

<환경공업신문·월간환경21>
www.envinews.co.kr
구독문의 : 02-436-8000
구독신청 : 02-491-5253


  •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36-50 동일빌딩 409호
  • 대표전화 : 02-436-8000, 491-5253
  • 팩스 : 02-496-5588, 432-8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광재
  • 명칭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envinews)
  • 제호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 등록번호 : 서울 다 06504
  • 등록일 : 1989-01-24
  • 발행·편집인 : 이광재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vi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