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수도권 폐기물부담금 제도 이행업체, 옴부즈만 자문위원회 실시
한국환경공단, 수도권 폐기물부담금 제도 이행업체, 옴부즈만 자문위원회 실시
  • 관리자
  • 승인 2014.07.28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도 관련 VOC 적극 개진해온 제도 성실 이행 업자 위촉
◇ 사전 면접 및 설문조사를 통한 주제 선정 및 심층 토의

한국환경공단 수도권동부지역본부(본부장 손양래, 이하 환경공단)는 수도권 폐기물부담금 이행 업체 옴부즈만 위원과 공단 실무 직원과 함께「폐기물부담금 옴부즈만 자문위원회」를 7월 17일 실시하였다.
특히 이번 자문위원회는 정부 3.0 기조 관련 개방 정부 및 고객 맞춤형 서비스의 요구에 따라, 제도 이행 당사자의 고충 및 건의사항을 상세히 들을 수 있는 옴부즈만(Ombudsman) 제도를 도입하여 사전 유선 면접 및 설문조사를 통해 심층 VOC를 수집하고 이를 통해 핵심 토의 안건을 상정하여 토의를 진행하였다.
이번 회의에 위촉된 폐기물부담금 제도 수도권 옴부즈만 자문위원단은 평소 폐기물부담금 제도 관련 VOC를 유선 혹은 방문 등을 통해 적극 개진해온 부담금 성실 이행 업체 담당자로 구성되었다.
이번 회의를 통하여 폐기물부담금 실적 측정의 어려움에 대해 제품군별 신고 방법 안내 등 고객 맞춤형 행정을 실시하고, 지속적인 제도 홍보를 통해 사내외 신고 업무 협조를 원만하게 하며, 자원순환 관련 타제도(EPR, ECOAS)를 모두 이행하는 업체의 신고시 애로사항을 받아들여 이를 통합적으로 개선해 나가야한다는 등의 결론을 얻었다.
앞으로도 환경공단은 이러한 자문위원회 제도 뿐 아니라 폐기물부담금 신고 대상업체의 VOC를 합리적으로 반영하여 지속적인 제도‧행정 향상을 위해 노력하여 고객만족경영에 힘쓸 것임을 밝혔다.
기타 폐기물부담금 제도 및 행정 관련 의견을 접수하고자 할 경우, 폐기물부담금팀(031-590-0631~7)으로 연락하면 VOC 접수 및 기타 자세한 상담이 가능하다.

환경공업신문/월간환경21

www.envinews.co.kr

구독문의 및 신청: 02-491-5253

기사제보: 02-436-8000


  •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36-50 동일빌딩 409호
  • 대표전화 : 02-436-8000, 491-5253
  • 팩스 : 02-496-5588, 432-8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광재
  • 명칭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envinews)
  • 제호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 등록번호 : 서울 다 06504
  • 등록일 : 1989-01-24
  • 발행·편집인 : 이광재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vi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