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출권거래제 참여 중소기업에 온실가스 감축설비 지원
배출권거래제 참여 중소기업에 온실가스 감축설비 지원
  • 관리자
  • 승인 2015.10.14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참여 8개 중소기업 선정, 총 18억 3,000만원한국환경공단-중소기업 13일 협약 체결 후 본격 지원 실시


환경부는 올해 1월 1일부터 시행 중인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에 참여한 ㈜아진피앤피 등 8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온실가스 감축설비 설치 사업에 대해 총 18억 3,000만원을 지원한다.
* 8개 중소기업 : (주)아진피앤피, (주)캐스텍코리아, (주)우룡, (주)코엔텍, 성훈엔지니어링(주), 대동산업(주), 성림유화(주), (주)고려시멘트

이들 8개 중소기업은 올해 7월 29일부터 한달간 공고된 ‘배출권 거래제 참여기업 온실가스 감축설비 지원사업’을 통해 선정됐으며, 사업 신청서 평가와 현장 조사를 거쳐 9월 23일 열렸던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의 최종 평가 끝에 결정됐다.

이에 따라 이 사업의 운영기관인 한국환경공단은 본격적인 사업 진행을 위해 이들 8개 중소기업과 13일 서울 메이필드호텔에서 협약식을 개최한다.

협약식에는 최흥진 환경부 기후대기정책국 국장, 이시진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중소기업 8개사 대표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국환경공단은 지원 사업에 선정된 8개 중소기업에게 온실가스 감축설비 투자비의 50% 이내, 업체당 최대 3억원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환경공단은 5년 간의 사후관리를 통해 지원받은 업체들의 온실가스 감축실적을 면밀히 조사해 지원성과를 관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선정된 중소기업 중 ㈜고려시메트, ㈜아진피앤피, 성훈엔지니어링㈜ 등은 바이오매스 연료전환, 폐열회수, 축열식 버너 등과 관련한 온실가스 감축설비 설치비용의 일부를 지원받게 되며, 이를 통해 연간 약 2만 9,000톤의 온실가스가 감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배출권거래제 참여 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이 사업이 정착될 경우 기업들의 온실가스 감축기술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관련 기술이 발전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시진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앞으로 기업들의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적극적으로 뒷받침할 것”이라며 “향후 지원 대상을 중견기업까지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36-50 동일빌딩 409호
  • 대표전화 : 02-436-8000, 491-5253
  • 팩스 : 02-496-5588, 432-80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광재
  • 명칭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envinews)
  • 제호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 등록번호 : 서울 다 06504
  • 등록일 : 1989-01-24
  • 발행·편집인 : 이광재
  •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환경공업신문,엔비뉴스,환경뉴스,envinews,월간환경21.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vinews.co.kr
ND소프트